관리 메뉴

허니문에어텔닷컴

한국인 입맛에 맞는 태국 음식! 본문

어디로 갈까?/태국,베트남

한국인 입맛에 맞는 태국 음식!

거품없는여행 ....최저가허니문 허니문에어텔닷컴 2012. 11. 6. 10:15

 

한국인 입맛에 맞는 타이 음식!

 

Best  Thai Food

 

 

태국을 허니문 지역으로 결정하신 허니무너들에게 또하나의 유용한 정보 알려드립니다.^^

 

태국은 방콕을 시작으로, 푸켓, 파타야, 코사무이, 끄라비, 코쿳 등 각양각색의 지역들이 신혼여행지로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특히 여행에서 가장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먹는것인데요~ 오늘은 한국인 입맛에 맞는 태국 음식을 몇가지 추천해 보려 합니다. 이또한 제 취향에 맞는 걸로 골라 봤습니다.^^

 

 

우리나라 대표적인 음식으로 김치찌개가 있지만 난생 처음 먹어보는 외국인에게는 김치찌개 맛은 시고, 맵고, 짜게 느껴지고, 된장찌개의 경우에도 냄새때문에 외국인들이 받아들이기 힘들다고 합니다.

 

태국음식도 한국인 여행객들이 부담스러워 하는 것도 사실입니다.  최근에는 한국에도 타이레스토랑이 많이 생겨나고 있는 추세로, 타이를 여행다녀오신 고객들과 새로운 아시아 음식을 도전하시려는 분들로 날로 인기가 높다고 하네요~

 

태국을 대표하는 음식으로 똠얌꿍이 있지만 한국인 입맛과는 거리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최근 허니무너들은 2(리조트)+2(풀빌라) 일정을 많이 선호하고 계시는데요~ 자유일정날 리조트 인근 지역이나 빠통 또는 푸켓 시티에 가셔서 한번씩 현지 음식을 경험해보는 것도 좋은 추억거리라고 생각합니다.

 

 

 

 

바미

 

 

보통 태국을 대표하는 쌀국수인 꿰띠여우랑 틀린 계란과 밀가루 반죽된 국수 요리입니다.

음식에 행과 남이라고 붙여 부르면 요리법이 다룬 음식이 나옵니다. 우리나라로 치면, 잔치국수, 비빔국수 같은 의미로 보시면 됩니다.  행은 우리나라 자장면과 흡사하며, 남은 얼큰한 짬뽕 국물이 있다고 생각 하시면 됩니다.

 

바미를 파는 식당에 가셔서 한그릇씩 시키면 테이블 위로 서빙을 해주고 있습니다. 

또한 보통 태국 현지 식당 테이블에는 다양한 조미료들이 놓여져 있는데, 이 조미료들을 어떻게 분배를 하느냐에 따라 맛은 천차만별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행과 남에 식초 1큰술, 설탕 1큰술, 땅콩가로 1큰술, 고춧가루 1큰술 씩 넣으시면 한국인 입맛에 맞는 바미가 완성 됩니다.

한그릇 가지고는 양이 그리 많지 않기 때문에 행과 남을 한 그릇씩 시켜서 맛보는게 가장 좋습니다.

푸켓에서 바미로 유명한 집은 푸켓 시티에 위치한 타본 호텔 근처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바미는 보통 20~40바트의 가격이며 신혼여행 시 한국인 가이드에게 물어보시면 친절히 자세한 위치를 알려 드릴겁니다.^^

 

 

 

 

쏨땀 타이

 

덜익은 초록색 파파야를 무채 썰듯이 채썰어서 식초와 젓갈, 고춧가루, 땅콩가루, 마늘 등 다양한 양념을 해 새콤하면서 매운 맛이 나는 음식으로 한국인의 입맛에 맞지 않나 싶습니다.

보통 현지인들은 쏨담에 삶은 면을 넣어서 우리나라 비빔면 처럼 먹기도 하고, 현지에 거주하는 한국인들은 밥반찬으로 먹기도 합니다.

쏨땀은 보통 현지인들이 리어카를 몰고 다니면서 많이 팔고 있습니다. 보통 한접시당 25~40바트 정도 합니다.

매우면서 계속 입맛을 땡기는것이 마치 한국의 도라지 무침과 살짝 비슷합니다.

일부 현지인들은 조그마한 빵게를 쏨땀에 넣어서 시원하면서 짭쪼름한 맛으로 먹기도 하고, 찹쌀밥을 알맞은 크기로 집어서 쏨땀 양념을 찍어 먹기도 합니다.

 

 

▲솜땀타이

 

 

 

시꽁무

 

 

한국식으로 따지면 돼지갈비입니다.

환상의 궁합은 쏨땀이라고 생각합니다. 쏨땀과 찹쌀밥, 시꽁무가 있으면 최고의 만찬을 누리실 수 있습니다. 굳이 현지에서 한식을 안드셔도 될 만큼....한식과 같은 현지식입니다.

시꽁무는 숯불에 구워져서 나오기 때문에 뼈를 잡고 뜯는 맛이 일품입니다. 보통 한 접시에 100~200바트 정도 하며, 태국인들에게는 양간 비싼 음식에 속합니다.

 

 

 

▲바비큐

 

 

 

 닭튀김

 

 

한국의 길거리 음식으로 떡볶이, 닭꼬치 등 맛있는 간식을 팔듯이 태국 현지에서도 리어카를에서 수많은 음식과 먹을거리를 팔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 맛있는 것중에 하나가 닭튀김입니다.

태국은 닭을 튀길때 튀김옷에 카레가루를 섞어서 튀기기 때문에 고소하면서 바삭거리는 식감이 살아 있습니다. 카레향이 은은히 나면서 또다른 닭튀김을 맛볼 수 있습니다.

보통 리어카에서 닭다리 한개 당 15~20바트 정도에 팔고있습니다. 호텔로 들어가시기 전에 닭튀김 100바트와 마트에서 맥주를 사지고 드시면 야식으로 최고입니다. ^^

 

 

 

▲포장마차

 

 

 

 

 

1 Comments
댓글쓰기 폼